기사제목 "한강 불꽃축제때 행사장 주변 초미세먼지 농도 상승"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강 불꽃축제때 행사장 주변 초미세먼지 농도 상승"

기사입력 2019.12.05 22:3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2(67).jpg
올해 한강 불꽃 축제가 열렸을 때 행사장의 초미세먼지 농도는 '나쁨' 수준이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5일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에 따르면 지난 10월 5일 여의도 일대에서 열린 서울 세계 불꽃 축제 당시 행사장의 초미세먼지(PM-2.5) 농도는 오후 8시 44㎍/㎥에서 1시간 뒤 55㎍/㎥로 올라 최고 농도를 기록했다.

이후 오후 10시 54㎍/㎥, 11시 11㎍/㎥, 12시 5㎍/㎥으로 내려갔다.

미세먼지(PM-10) 농도는 오후 8시 56㎍/㎥에서 10시 80㎍/㎥까지 올랐다가 11시 24㎍/㎥, 12시 9㎍/㎥로 낮아졌다.

하루 평균 초미세먼지 농도가 36∼75㎍/㎥, 미세먼지 농도가 81∼100㎍/㎥이면 '나쁨' 수준에 해당한다.

행사 당시 풍속인 초속 4.2m는 당일 하루 평균 풍속인 초속 2.9m보다 높아 대기 확산이 원활했다.

연구원은 "행사장 주변 국소적 범위에서 일시적으로 농도가 상승했다"며 "다만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단시간에 기존의 대기 질 수준을 회복했으며, 인근 주거 지역에서는 농도 변화가 없었다"고 설명했다.

신용승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장은 "이번 행사는 대기 질이 좋을 때 열려 폭죽의 영향이 행사장 일부에 일시적으로만 있었다"며 "다만 농도가 일시적으로 증가하는 이상 농도가 높은 날에는 행사 개최를 신중히 검토해야 한다"고 말했다.

[서울트리뷴=이서련 기자 lsr997@seoultribune.co.kr]
<저작권자ⓒ서울트리뷴 & seoultribune.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회사: (주)비즈니스트리뷴 등록번호: 서울, 아04836ㅣ 등록일자 : 2017년 11월 11일  |  제호: 서울트리뷴ㅣ 발행인: 이규석   
  •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4길9 삼보 801호 ㅣ발행일자: 2017년 9월 26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지은 ㅣ 대표전화 : 02-786-9479       
  • Copyright ©seoultribune.co.kr  all right reserved.
서울트리뷴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